• 한국농촌지도자중앙연합회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인사말
      • 중앙연합회 소개
      • 주요연혁
      • 조직소개
      • 사업현황
      • 오시는 길
      • 중앙회 주요활동
      • 성명 및 논평
      • 지방연합회 주요활동
      • 학생미술대전
      • 주요농업기술정보
      • 농업기술길잡이 소개
      • 농업농촌정책자료
      • 농업인신문
      • 공지사항
      • 일정표
      • 업무자료실
      • 자유게시판
    농업인신문
    한국농촌지도자중앙연합회 홈페이지를 방문해 주신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농협, ‘농어업회의소 법제화’ 반대 의사 밝혀 논란

    전국 35개 시·도, 시·군 자치단체에서 운영되고 있는 ‘농어업회의소’로 구성된 ‘농어업회의소전국회의’(이하 농어업회의소)는 지난 18일 성명서를 내고, ‘농어업계가 20년 넘은 숙원사항인 농어업회의소 법제화를 위해 마련한 공식회의에서 농협이 반대 입장을 밝혔다’며 강력 규탄했다.


    농어업회의소에 따르면 지난 12일 대통령직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가 마련한 ‘농어업회의소 추진협의회 1차 회의’에서 농협 관계자는 ‘농협중앙회는 농어업회의소 법제화에 반대한다. 이는 상부의 지시다’는 입장을 두 번이나 밝혔다.


    이 관계자는 ‘법제화는 시기상조이고, 기존의 농협과 농민단체로 충분하며, 농협과 사전 합의가 없었다’,‘우리나라는 직접민주주의가 가능한 토양이 아니다. 대의기구라는 표현은 위헌적 소지가 있다’고 주장했다는 것.


    이에 따라 농어업회의소는 “농협중앙회는 농민이 민주주의 역량이 안된다는 폄하발언에 대한 공식 사과, 법제화 반대를 지시한 ‘윗선’ 공개와 함께 농어업회의소 법제화에 대한 분명한 입장을 밝힐 것”을 요구하면서 농협중앙회장과의 공식 면담을 요청했다.